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남도, 논이모작 직불금 227억 지급 ‘전국 최다’

기사승인 2021.11.21  18:51:59

공유
default_news_ad1

- -22일부터 2만3천 농가 계좌에 ha당 50만 원-

   
▲ 내 삶이 바뀌는 전남 행복시대-전남도청(사진=최창윤 기자)

(뉴스메이커=최창윤 기자) 전라남도는 논이모작을 재배 중인 도내 2만 3천 농가에 전국 최대 규모인 논이모작 직불금 227억 원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전남지역 논이모작 재배면적은 4만 5천ha로, 전국 총 9만 3천ha의 48%를 차지하고 있다.

논이모작 직불제는 밭작물 재배농가의 소득 안정과 주요 밭작물의 자급률을 높이기 위한 시책이다. 지목과 상관없이 농지법상 농지인 논에 전년도 10월부터 다음해 6월까지 작물을 재배하면 지급한다.

대상 농작물은 쌀보리, 밀․감자 등 식량작물과 청보리․이탈리안 라이그라스 등 사료작물이다. 지급단가는 ha당 50만 원이다.

전남도는 지난 2월부터 3월까지 농지 소재지 읍면동주민센터를 통해 접수, 자격요건 검증 및 이행 점검 등을 거쳐 최근 지급 대상자를 최종 확정했다. 해당 농가를 대상으로 22일부터 순차적으로 신청한 통장에 입금할 계획이다.

김경 전남도 식량원예과장은 “올해 기본형 공익직불금 4천431억 원에 이어, 논이모작 직불금도 지급을 시작한다”며 “직불금이 농가 경영 안정에 보탬이 돼도록 신속하게 지급을 마치겠다”고 말했다.

최창윤 전문기자 choipress@newsmaker.or.kr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