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남도, ‘핵심관광지 육성’ 정부공모사업 선정

기사승인 2019.05.14  23:28:14

공유
default_news_ad1

- ‘(가칭)지역관광협업센터 조성사업’ 전국 9개소 중 통영․남해․거제 3개소 선정...국비 8억원 확보(총 사업비 16억원)

   
▲ ‘(가칭)지역관광협업센터 조성사업’ 전국 9개소 중 통영․남해․거제 3개소 선정...국비 8억원 확보(총 사업비 16억원), 플랫폼 경남관광’ 기반 구축 선제적 추진-남쪽빛 감성여행/박민선 기자(사진=경상남도)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경상남도 통영시․남해군․거제시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2019년도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핵심관광지 육성)’의 ‘(가칭)지역관광협업센터 조성사업’ 전국 9개소 선정 공모에 최종 선정돼 국비 총 8억 1천만원(총사업비 16억원)을 확보했다.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핵심관광지 육성사업’은 전국을 10대 관광권역으로 나누고 각 테마를 설정해 관광객 동선과 지역적 관광 및 인문 자원 융합을 통해 지역특화 관광코스와 상품을 개발하는 사업으로 2017년부터 5년간 추진한다. 복합적 소비를 통한 내수 진작과 서울‧제주로 집중되는 외국 관광객 분산을 통한 ‘지역관광 활성화’를 목표로 한다.

※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제4권역 : 남쪽빛 감성여행(통영, 거제, 남해, 부산)

‘(가칭)지역관광협업센터 조성사업’은 지역 관광사업자, DMO조직, 관광두레 PD, 관광벤처기업 등이 모여 정보를 공유하고 연계협력을 논의할 수 있도록 기존의 건축물을 활용(리모델링)해 네트워크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통영시 ‘남해안 여행 라운지 조성사업(국비 2억원)’, 남해군 ‘지역관광협업센터 조성사업(국비 3억원)’, 그리고 거제시 ‘거제 관광네트워크센터 구축사업(국비 3억원)’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의 구심점이 될 관광정보를 공유하고 협의 네트워크를 형성해 지역관광의 자생력을 확보하는 동시에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 ‘사람 중심의 지속 가능한 관광 플랫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경상남도는 지난 5월 초 지역주도형 ‘계획공모 지역관광자원개발 시범사업’ 정부공모에 합천군 ‘리멤버 합천 영상테마파크사업’이 선정돼 국비 100억 원을 확보한 바 있다.

이병철 경상남도 관광진흥과장은 “도내 3개 시군이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핵심관광지 육성) ‘(가칭)지역관광협업센터 조성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경상남도가 앞서 국가관광 전략회의에서 논의된 대한민국 관광 3대혁신(지역․콘텐츠․산업)을 선도적으로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민선7기 문화와 결합된 스토리가 있는 경남관광 활성화’를 위한 ‘플랫폼 경남관광’ 기반으로서의 지역관광협업센터가 중간조직으로서의 기능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