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경남도립거창대학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19.05.23  08:14:08

공유
default_news_ad1

- 양 기관 간 인력 지원, 홍보사업 등 유기적 협력관계 협약

   
▲ 경남도립거창대학 세미나실에서 개최한 이번 협약식은 장순천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 사무처장, 박유동 경남도립거창대학 총장과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박민선 기자(사진=경상남도)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함양산삼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김경수 도지사)와 경남도립거창대학(총장 박유동)은 22일 양 기관의 교류와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경남도립거창대학 세미나실에서 개최한 이번 협약식은 장순천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 사무처장, 박유동 경남도립거창대학 총장과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 기관의 유기적 협력관계를 형성하고 다양한 공동 협력 사업 추진을 통해 2020년 9월에 개최하는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와 거창대학의 발전을 위해 추진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양 기관 간 인력 지원 및 시설·장비 등 공동 이용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와 거창대학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홍보사업 △엑스포 행사 운영·통역·관람 안내 등 자원봉사 △엑스포 체험 현장학습, 학술회의 등 부대행사 협력 등 양 기관의 상호 교류를 통한 유기적 협력관계 형성에 노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앞서 지난 4월 양 기관은 간담회를 통해 업무협약 체결 방안을 검토하였으며, 특히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최 시 거창대학 홍보부스 설치·운영, 학생 동아리활동에서 네일아트 및 페이스페인팅 체험부스 제공, 드론을 이용한 개막식 행사 지원, 학생 자원봉사자 및 행사 도우미를 제공하기로 하는 등 사전 협의를 거쳤다.

장순천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 사무처장은 “경남도내 우수대학인 경남도립거창대학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업무협약이 엑스포의 성공 개최의 밑거름이 되어, 경남과 함양이 산삼과 항노화 산업의 세계적인 메카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유동 경남도립거창대학 총장은 “이번 협약이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경남 주력산업인 항노화 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양 기관이 활발한 교류 협력을 펼쳐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일천년의 산삼, 생명연장의 꿈’이라는 주제로 2020년 9월 25일부터 10월 25일까지 31일간 함양 상림공원 일원과 대봉산 산삼 휴양밸리 일원에서 국제행사로 펼쳐진다.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