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동해시, 화력발전소 현안해결 공동대처 한다

기사승인 2019.06.25  16:04:06

공유
default_news_ad1

- 화력발전소 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 창립식 개최

   
▲ 동해시는 지난 24일 6개 시군과 함께 화력발전소 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 창립식을 가졌다/윤균철 기자(사진=동해시)

(뉴스메이커=윤균철 기자)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화력발전소 소재의 낙후된 지역발전 방안과 지역 주민의 환경권과 건강권 보장을 위한 현실성 있는 대책 마련을 위해 화력발전소가 소재한 지방자치단체와 공동 대처해 나가기로 했다.

동해시는 강원도 삼척시, 인천광역시 옹진군, 충청남도 보령시·태안군, 경남 고성군·하동군 등 6개 시·군과 함께 화력발전소 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 창립식을 가졌다. 국가시설인 화력발전소로 인해 희생을 감수하고 있는 지방자치단체의 현안 해결과 발전방안 등에 대해 공동 대처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24일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한 ‘화력발전소 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 창립식에 심규언 동해시장과 이정학 동해시 시의원을 비롯해 화력발전소 소재 지방자치단체장, 지역 국회의원 및 시·군의원 등 약 1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정협의회 창립 취지 및 추진 경과, 규약설명과 초대회장인 옹진군수의 창립선언문 낭독에 이어 협약서 서명 순으로 창립식이 진행됐다.

앞으로 행정협의회는 발전소 주변 지역의 현안 해결과 실질적인 지역발전을 위해 발전소 기본 지원 사업비 단가 인상, 지역자원 시설세의 표준세율 상향 등 현실성 있는 정부 재정지원을 건의하고 지역 주민 건강권과 환경권 보장 등을 위해 공동으로 대처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창립식에 참석한 심규언 동해시장은 “화력발전소 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를 통해 화력발전소 운영에 관한 현안을 해결하고 제도를 개선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균철 기자 ykc8808@nate.com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