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창원시, 재난안전·주민숙원사업 해소 '특별교부세' 확보

기사승인 2019.09.14  23:00:24

공유
default_news_ad1
   
▲ 사람중심 새로운 창원(사진=박민선 기자)

(뉴스메이커=박민선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올해 하반기 특별교부세를 16개 사업 총 71억원을 확보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특별교부세는 지역에서 예상치 못하게 발생하는 지역현안과 재난안전에 대한 특별한 재정수요를 대비하기 위해 정부가 편성하는 예산으로 통상 상ㆍ하반기로 나누어 행정안전부에서 교부하고 있으며, 창원시는 상반기 48.8억원을 확보한데 이어 하반기에는 지역현안수요 8건 29억원, 재난안전수요 8건 42억원으로 총 16건 71억원을 확보했다.

지역현안 수요

교부사업별로는 지역현안 수요로 ▲갈전운동장 부대시설 설치 4억원 ▲북면 감계리 족구장 정비 2억원 ▲창원천변 보행로 설치 5억원 ▲귀산로 회전교차로 설치 4억원 ▲창이대로 보도 정비 3억원 ▲묘촌마을 진입도로 개설 5억원 ▲현동 두릉마을 진입도로 확장 3억원 ▲신이천 일원 보행로 및 도로 정비 3억원이다.

재난안전 수요

재난안전 수요로 ▲온천초 외 7개소 어린이보호구역 안전시설 개선 3억원 ▲신월중학교 주변 보행환경 개선공사 3억원 ▲팔용2지하차도 수배전반 지상이전 설치공사 3억원 ▲진동면 다구마을 상수도 공급사업 9억원 ▲예곡동 국도5호선 외 1개소 도로법면 보강공사 1억원 ▲회원동 639-1 일원 제방 보수‧보강 10억원 ▲진해구 국도2호선 도로사면 보강공사 7억원 ▲생활안전 CCTV저장장치 교체사업 6억원이다.

앞서 창원시는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서울사무소를 중심으로 지역 국회의원과 공조체계를 구축하고, 행정안전부를 설득하며 사업 타당성을 설명하는 등 노력을 기울여왔다.

창원시 안병오 기획예산실장은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를 통해 창원시의 재난안전 사업추진에 탄력을 받게 되었고 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 사업을 상당부분 해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민선 기자 parkmin2348@daum.net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