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동종진피 음경확대수술의 넓은 스펙트럼에 주목한다

기사승인 2020.02.17  14:02:30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제공_병원

음경확대수술을 고려하는 남성들은 보통 부부관계나 애인과의 성관계에서 성적인 만족감이 떨어지는 경우가 많다. 실제 충분히 만족감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나 발기부전, 조루증 등의 증상으로 성기능적인 장애가 발생한 경우 또한 오랜 기간 작은 성기크기로 인해 상대여성의 만족도와 본인의 자신감이 떨어진 경우에 특히 음경확대술과 같은 남성비뇨기과 수술을 필요로 한다.

경우에 따라서는 단순히 외모적으로 작은 음경크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아서 다른 사람들과 함께 사우나나 공중 화장실을 쓰는 것조차 꺼리는 경우도 있다. 특히 20대에 이런 현상이 두드러지고 사람에 따라서는 평생 동안 이런 왜소증으로 인한 창피함 때문에 운동이나 공중 장소에서의 탈의를 극도로 꺼리는 경우도 적지 않다.

남자확대수술은 과거 초창기에는 엉덩이 둔부의 피부를 크게 떼어 넣는 자가진피지방을 이용하던 시기가 있었지만 현재 남성비뇨기과에서 이런 남성수술 방식은 시행하지 않는다. 그 이유는 지방조직이 대부분 흡수되어 없어지고 둔부 쪽에 너무 큰 흉터가 남기 때문이다. 당시에도 흉터 걱정 없이 성기확대수술을 시행할 수 있는 동종 저장진피가 있었지만 재료비만 수백만 원 이상 가는 고가였기 때문에 남성수술 영역에서는 잘 시행되지 않았다.

최근에는 동종저장진피의 가격이 현실화되면서 거의 모든 남성확대수술에서는 동종진피(동종대체진피)를 이용한다. 다만 동종진피 확대술은 시술하는 의사의 경험과 시술자의 수술기법 그리고 연구발표 실적 등에 따라서 수술 결과와 안전성이 크게 달라질 수 있는 점이 있어 신중하게 의료진선택을 해야만 한다.

동종진피로 제대로 된 성기확대수술이 시행될 경우에는 음경을 손으로 만져 보거나 외모적으로 볼 때 수술 후 결과가 매우 자연스럽고 수술 받은지 여부조차 알 수 없을 정도로 완성도가 높다. 발기 시의 단단함과 사우나에서 다른 사람이 볼 때의 자연스러움은 성형외과 수술과 비교하여 전혀 부족함이 없다. 만약 조루증이 있는 남성이라면 동시에 진피이식조루수술도 쉽게 추가할 수 있어 더욱 유리하다고 할 수 있다.

또한 수술 후의 확대효과는 평생 동안 그대로 유지되어 한 번의 성기확대술로 영구적인 효과를 유지하고 싶은 남성이라면 이 수술을 선택하게 된다. 다만 여기에서 중요한 것은 길이연장수술이 반드시 함께 시행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길이연장수술이 발기시 효과를 보는 것이 아니라 평상시에만 효과가 있기 때문에 꼭 필요한 수술인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할 수도 있다.

하지만 핵심은 길이연장수술이 단순히 외모적으로 더 커보이는 목적 뿐 아니라 삽입하는 음경의 삽입 저장진피를 최대한 길게 음경 뿌리 안쪽까지 삽입하는데 중요한 수술이다. 또한 다층봉합 길이연장수술을 통해서 음경 기둥부분의 횡주름을 최대한 펴주어 음경의 모양을 자연스럽게 유지해주게 된다.

평상시에 본인의 음경을 쳐다볼 때 음경에 작은 횡주름들이 보인다면 반드시 길이연장수술이 함께 시행되어야만 자연스러운 음경확대수술 결과를 얻을 수가 있다. 이런 이유 때문에 간편함에만 중점을 두고 횡주름을 더욱더 과장되게 만드는 필러 주입은 성기확대수술에서 부작용과 모양 이상을 초래하는 경우가 많아 조심해야만 한다. 필러 시술의 간편함이라는 장점을 살리기 위해 길이연장수술을 생략할 경우 심각한 형태 이상 발생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필러는 높은 모양 변형 가능성에도 불구하고 길이연장이 불가능한 큰 모순점을 가지고 있다.

결론적으로 왜소 콤플렉스로 성기능적인 문제가 있고 조루증도 함께 있다면 동종진피 음경확대수술이 음경확대와 조루증 치료를 동시에 시행할 수 있는 보편적인 수술이며 음경의 피부 상태나 다른 변수에 거의 영향 받지 않는 넓은 스펙트럼을 가진 남성수술이라고 하겠다. NM
 
칼럼저자: 장수연 비뇨기과 전문의

장수연 webmaster@newsmaker.or.kr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