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시 70여 개 전통시장 온·오프 ‘문전성시 특판전’

기사승인 2021.11.29  10:05:42

공유
default_news_ad1

- 29일부터 4개 쇼핑플랫폼 20% 할인 · 구매액 60% 할인쿠폰 지급 … 시장 상품 20% 쿠폰 상품권 증정

article_right_top

(뉴스메이커=정기철 기자) 서울시내 70여 개 시장에서 전통시장의 특색있고 다양한 제품을 시중보다 저렴하게 판매한다.

서울시가 29일부터 연말까지 서울시내 전통시장 곳곳에서문전성시 특판전을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특판전은 할인 판매는 기본이며 구매금액별 상품권 증정, 페이백 등 다양한 혜택을 온·오프라인에서 받을 수 있다.

29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20% 할인판매 또는 판매금액 60%상당 할인쿠폰(1만 원 이상 구매 때 6,000) 지급 등 살수록 이득인 온라인특판전을 개최한다.

쿠팡이츠·놀러와요시장·네이버동네시장장보기·빈손장보기 4개 플랫폼에 진행되는 이 행사에는 21자치구 72개 시장이 참여한다.

쿠팡이츠놀러와요 시장에서 1만 원 이상 구매 시 6,000원 상당 할인 쿠폰을 지급하며네이버 동네시장 장보기빈손 장보기에서는 구매금액에서 20%를 즉시 할인해준다.

또 온라인 구매가 익숙하지 않은 시민들을 위해우리동네 시장나들이이벤트도 마련·운영한다.

전통시장을 직접 방문해 상품을 구매한 후 영수증을 해당 시장 상인회 등에 제출하면 총 구매금액의 최대 20%에 해당하는 쿠폰이나 상품권을 증정한다.

우리동네 시장나들이에는 17개 자치구 40개 시장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이벤트 내용 및 개최시장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12월 중순에는 전통시장의 다양한 정보와 이야기, 혜택을 한곳에 담은 통합 플랫폼 내 손 안에 전통시장 런칭할 예정이다.

런칭 기념으로 전통시장과 상인의 이야기를 소개하는 이동형 온(ON)스튜디오를 자치구별로 순회 운영한다.

이와함께 쇼핑플랫폼 11번가와 협력해 시내 유명시장의 대표 상품을 소개하고 판매하는우리시장 자랑대회코너도 대대적으로 운영한다.

임근래 서울시 소상공인정책담당관은 전통시장 문전성시 특판전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러일으키고 시민들이 다시 찾고 싶은 사람 냄새 가득한 전통시장이 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정기철 기자 ok1004@newsmaker.or.kr

<저작권자 © 뉴스메이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실시간 뉴스

전국 뉴스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